불기 2568년 부처님오신날을 앞두고 김천 출신 조상명 대통령비서실 국정상황실장이 관내 대표 사찰인 직지사를 비롯 금강사, 개운사, 청암사 등 지역사찰에 대통령명의 봉양금을 전달해 윤 대통령 연등을 달며 국가와 국민의 안녕을 기원했다. 윤 대통령은 평소 “한국문화의 뿌리인 전통문화의 중심에 불교가 자리잡고 있다”며 국가유산청 내에 종교유산협력관을 신설해 불교 유산을 비롯한 종교유산을 체계적이고 효율적으로 보호할 뜻을 밝힌 바 있다. 부처님오신날을 즈음해 등불로 세상을 밝히는 불교행사인 연등회는 2020년 유네스코에 대한민국 인류무형문화유산으로 등재된 우리 고유 문화이다.연등을 밝히면 부처님으로부터 장차 성불할 것이라는 수기를 받는 공덕을 지니게 되고, 지혜의 눈을 얻을 수 있으며, 재앙을 물리치고 소원을 성취한다고 전해진다.
최종편집: 2024-06-16 11:20:46
최신뉴스
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톡네이버블로그URL복사
제호 : 새김천신문주소 : 경상북도 김천시 시민로 8, 2층 대표이사 발행 편집인 : 전성호 편집국장 : 권숙월 청소년보호책임자 : 김희연
전화 : 054-432-9100 팩스 : 054-432-9110등록번호: 경북, 다01516등록일 : 2019년 06월 25일mail : newgim1000@naver.com
새김천신문 모든 콘텐츠(기사, 사진, 영상)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으며 무단 전재와 복사, 배포 등을 금합니다.
Copyright 새김천신문 All rights reserved.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수합니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