지구를 한 바퀴 돌아생명으로 자란 어머니 몸은반지도서관 뒤편 숲에서는아카시아 향이 오후를 맴돌고 있다도서관을 오가는 순환 버스를 타다 보면문득 길도 반지처럼 내게 껴온다주름이 자글자글한 내 이마를 거울과 마주하니 스믈스믈 피어나는 하얀 지구본 머리통아직도 빼지 못하는 몇 줄의 이력을 위해나는 밀가루 풀 듯 염색제를 풀고 있다한 올, 두 올 무명실을 뽑아하루, 일 년 마음을 기워그 많은 별을 시침질했을 어머니가르마 하얀 머리밑부터 귀 언저리를 돌아 지구 반대편 뒤통수까지 돌고 돌아뿌리 염색을 한다어머니가 주신 마지막 선물하얀 머리카락이 바람에 휘날리며내 등기부등본에 앉아 있다
최종편집: 2024-06-16 10:50:01
최신뉴스
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톡네이버블로그URL복사
제호 : 새김천신문주소 : 경상북도 김천시 시민로 8, 2층 대표이사 발행 편집인 : 전성호 편집국장 : 권숙월 청소년보호책임자 : 김희연
전화 : 054-432-9100 팩스 : 054-432-9110등록번호: 경북, 다01516등록일 : 2019년 06월 25일mail : newgim1000@naver.com
새김천신문 모든 콘텐츠(기사, 사진, 영상)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으며 무단 전재와 복사, 배포 등을 금합니다.
Copyright 새김천신문 All rights reserved.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수합니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