김천소방서는 인구절벽의 저출산 문제는 우리나라의 지속 가능한 미래를 위협하고 있다. 이를 해결해 부모의 일과 양육이 양립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해 ‘119아이행복 돌봄터’를 운영하고 있다.2023년에는 530명이 돌봄서비스를 이용했는데 이는 하루 평균 1.14명의 아동이 돌봄서비스의 혜택을 받았다는 것을 의미한다. 119아이행복 돌봄서비스는 양육자의 질병, 상해, 출장 등 긴급상황 발생 시 보육공백에 따른 돌봄 수요를 119와 연계해 탄력적으로 대응하고 안전한 보육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운영되는 것이다.돌봄서비스는 이를 필요로 하는 시민들이 안심하고 아이를 맡길 수 있도록 24시간 무료로 운영되며 신청 대상은 만 3개월~12세 아동이다. 아동 돌봄은 돌보미 양성교육을 이수한 19명의 율곡여성의용소방대(대장 김정미) 대원들이 김천시 율곡119안전센터(김천시 혁신 7로 46) 내 2층에 교대로 담당하고 있으며, 돌봄 신청은 부모 또는 양육권자가 경북소방본부 홈페이지 또는 김천소방서(010-8293-9119)에서 가능하다.아이행복돌봄터가 저출산 인구절벽 시기의 위기를 극복하기 위해 믿음의 119, 친근한 이웃사촌이 되길 기대하고 있다.
최종편집: 2024-02-22 20:45:39
최신뉴스
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톡네이버블로그URL복사
제호 : 새김천신문주소 : 경상북도 김천시 시민로 8, 2층 대표이사 발행 편집인 : 전성호 편집국장 : 권숙월 청소년보호책임자 : 김희연
전화 : 054-432-9100 팩스 : 054-432-9110등록번호: 경북, 다01516등록일 : 2019년 06월 25일mail : newgim1000@naver.com
새김천신문 모든 콘텐츠(기사, 사진, 영상)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으며 무단 전재와 복사, 배포 등을 금합니다.
Copyright 새김천신문 All rights reserved.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수합니.